정의로운 전환을 위한 에너지기후정책연구소
 
 
ENGLISH  |  HOME  |  SITEMAP

    국내외 동향

 
작성일 : 09-08-12 16:28
[국외동향] [AP] 호주, 녹색일자리 5만개 창출 계획.
 글쓴이 : 에정센…
조회 : 6,132  

(AP 통신) Australian PM vows to create 50,000 'green' jobs(AP)
호주, 녹색일자리 5만개 창출 계획.


2009. 7. 30
원문 : http://news.yahoo.com/s/ap/20090730/ap_on_re_au_an/as_australia_green_economy green-jobs-now2.jpg

(SYDNEY) Australia's prime minister promised Thursday to create 50,000 "green" jobs and apprenticeships to combat climate change and unemployment simultaneously.
(시드니) 지난 목요일 호주총리는 기후변화와 실업문제에 동시에 대응하기 위해 50,000개의 녹색일자리와 견습일자리를 창출하겠다고 밝혔다.


Prime Minister Kevin Rudd has prioritized environmental legislation this year even as his government forecast that Australian unemployment would rise to 8.5 percent next year from the current 5.8 percent because of the global downturn.
케빈 러드 호주총리는 세계 경기 침체로 인해 호주의 실업률이 현재 5.8%에서 내년에는 8.5%로 높아질 것이라는 정부 전망에 따라 올해 환경 입법에 우선순위를 두고 있다.


"The government I lead will not stand idly by while thousands of young Australians have their hopes crushed by a global recession not of their own making," Rudd told a conference of his Labor Party.
러드 총리는 노동당 컨퍼런스에서 "현 정부는 수많은 호주 젊은이들이 그들의 책임도 아닌 세계 경기 침체로 인해 희망을 빼앗기는 상황을 좌시하지 않을 것이다."고 발언했다. 


The "green" jobs package includes 30,000 apprentice positions that offer training in environment-friendly building practices, such as installing solar energy panels and water recycling systems and retrofitting homes to be more energy efficient.
녹색일자리는 패키지에는 물재활용시스템과 태양에너지 패널 설치, 에너지 효율성 향상을 위한 주택개조 등의 환경친화적 건축 실습과정에서 훈련을 받는 30,000개의 견습생 신분이 포함되어 있다.


The program will also create 10,000 positions in a national Green Jobs Corps that will provide environmental training for unemployed people between 18 and 24 and employ them in public works projects, such as planting trees and restoring walking tracks. Money would also be poured into another 10,000 jobs that encourage sustainability and green building practices.
해당 프로그램에는 전국 녹색일자리 협회의 10,000개 일자리 창출계획이 포함되어 있다. 전국 녹색일자리 협회는 18세에서 24세까지의 청년실업자들을 친환경 훈련을 제공한 후 보도블록 수선, 가로수 관리 등의 공공 프로젝트에 투입할 계획이다. 


Rudd said the 94 million Australian dollar ($77 million) job creation and training program was aimed at helping youth obtain new skills "that will be highly relevant to a lower-carbon economy in the future."
러드 총리는 청년층이 새로운 기술을 습득할 수 있도록 지원하도록 일자리 창출과 직업훈련에 9천4백만 호주달러(원화로 약 960억 원)이 소요될 것이라며, 이는 "미래의 저탄소 경제 구축 문제에 직결"되는 문제라고 말했다.


The announcement was welcomed by Sharan Burrow, president of the Australian Council of Trade Unions, who called it "a great step forward."
호주 노총 의장인 셰런 버로우는 성명서를 통해 "위대한 진일보"라고 평했다.


"It's a recognition that here is a prime minister who is determined to act on unemployment," Burrow said.
버로우는 "러드총리가 실업문제에 단호하게 대응하겠다는 인식을 갖게 된 것"이라고 말했다.


Rudd's office did not immediately respond to AP questions on whether the money would be diverted from funds already in the budget or if Rudd planned to seek a new appropriations bill.
정부는 소요 재정이 이미 책정된 예산의 기금을 전환하는 것인지, 아니면 새롭게 재원을 충당할 수 있는 법안을 마련하겠다는 것인지를 묻는 AP통신의 질문에 대해서는 즉각 답하지 않았다.


Rudd has focused heavily on the environment this year and is pushing tough legislation to curb Australia's emissions of carbon dioxide. Most opposition parties oppose the legislation, which goes before the Senate next month.


러드 총리는 올해는 환경보호에 초점을 맞추고, 호주의 탄소 배출을 억제하는 강력한 법안을 추진하고 있다. 대부분의 야당은 내달 상원이 개회되기 전에 법안이 추진되는 것을 반대하고 있다. 


 


 
   
 


 
    (사)에너지기후정책연구소  
    서울시 마포대로14가길 14-15 (2층) [04207] *지번주소: 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105-170
    전화 : 02-6404-8440  팩스 : 02-6402-8439  이메일 : mail@ecpi.or.kr  웹사이트 : http://ecpi.or.kr